고칼슘혈증에 대하여

고칼슘혈증에 대하여

 

신체 내 정상적인 칼슘 수치는 8.5-10.5 mg/dL 사이다. 기본적으로 칼슘의 수치는 호르몬에 의해 조절되나, 칼슘의 농도는 알부민과 혈장의 pH에 의해 변화하기도 한다.

혈장 내 칼슘은 단백질과 교합된 형과 이온화형(free ionized)으로 존재한다. 대부분의 칼슘은 알부민과 교합해 있으며, 기능상 비활성적이다. 알부민의 수치의 변화에 따라, 신체 내 전체 칼슘 수치 역시 변화하게 된다. 이에 비해 이온화형 칼슘의 경우, 부갑상샘(parathyroid)에서 생성되는 PTH라는 호르몬에 의해 조절되며, 알부민의 수치와는 독립적인 관계가 나타나게 된다. 예를 들어, 혈장내 알부민의 수치가 저하하게 될 경우(hypoalbuminemia) 전체 칼슘 수치는 저하 하게 되나, 이온화형 칼슘의 수치는 정상적으로 나타나게 된다.

혈장 pH의 변화에 따라 알부민과 교합하는 칼슘의 수치 역시 변화하게 된다. H+와 칼슘(Ca2+)은 알부민으로 경쟁적인 결합을 하게 된다. 만일 알칼리증으로 인해 혈장의 pH가 증가하게 되어 H+의 수치가 저하되게 되면, 더 많은 칼슘이 알부민과 결합하게 된다. 이로 인해 전체적인 칼슘 수치는 아무런 변화가 없으나, 기능상 활성적인 이온화형 칼슘의 수치가 저하하게 되고 이로 인해 저칼슘혈증의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 반대로 산성혈증으로 인해 H+의 수치가 증가하게 되면서 고칼슘혈증이 발병하게 된다.

앞서 언급했듯이, 칼슘 수치는 호르몬에 의해 발란스가 조절되게 된다. 다음은 칼슘수치를 관장하는 호르몬과 그 영향을 서술한다.

1. PTH 호르몬 – 전체적으로 혈장의 칼슘 수치를 증가시키고, 인산(Pi)의 수치를 저하시키게 된다. 메카니즘은 다음과 같다.
  • 뼈 – 골흡수(bone resorption)을 증가시켜 칼슘과 인산을 혈장으로 배출시키게 된다.
  • 콩팥 – 칼슘의 재흡수를 증가시키고, 인산의 재흡수를 억제시키게 된다.
  • 위장관 – 비타민D의 활성화를 촉진시키게 된다.
2. 칼시토닌(calcitonin) – 갑상샘의 C-cell에서 생성되는 호르몬. 전체적으로 혈장의 칼슘과 인산의 수치를 저하시킨다. 메카니즘은 다음과 같다.
  • 뼈 – 골흡수를 억제시킨다.
  • 신장 – 칼슘의 재흡수를 저하시키고, 인산의 재흡수를 촉진시킨다.
  • 위장관 – 칼슘의 흡수를 저하시킨다.
3. 비타민D – 전체적으로 혈장의 칼슘과 인산의 수치를 증가시킨다. 메카니즘은 다음과 같다.
  • 뼈 – 골흡수를 촉진시킨다.
  • 신장 – 칼슘의 재흡수를 촉진시키고, 인산의 재흡수를 저하시킨다.
  • 위장관 – 칼슘과 인산의 흡수를 촉진시킨다.

 

고칼슘혈증의 원인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고칼슘혈증이 발병하게 된다. 기관계에 따라 분류된 원인들은 다음과 같다.

1. 내분비계 관련
  • 부갑상샘 기능 항진증(hyperparathyroidism) – 고칼슘혈증과 저인산혈증(hypophosphatemia)이 발견된다.
  • 파젯 병(paget’s disease of the bone) – 골파괴성(osteoclastic) 골흡수의 증가로 인해
  • 거인증(acromegaly) 및 부신기능부전(Addison disease)으로 인해
2. 악성 종양 관련
  • 뼈로 전이된 종양으로 인한 골파괴성 골흡수로 인해
  • 다발성 골수증(multiple myeloma) – 종양 세포의 직접적인 골세포 용해(lysis) 및 뼈 파괴세포 활성인자(osteoclast activating factor)의 분비로 인해
  • 폐암 및 신장암등으로 인해 생성된 PTHrP 호르몬으로 인해
3. 약물 관련
  • 비타민D 과다섭취
  • 밀크알칼리 증후군(Milk-alkali syndrome) – 과다한 칼슘 보충제의 섭취로 인해 고칼슘혈증, 알칼리혈증 및 신부전의 증상이 보여지는 증후군
  • 그 외 – thiazide 이뇨제, 리튬(lithium) 등
4. 그 외
  • 유육종증(sarcoidosis) – 위장관의 칼슘흡수를 촉진시키게 된다
  • 가족성 저칼슘뇨 고칼슘혈증(familial hypocalciuric hypercalcemia) – 칼슘배출의 장애와 관련된 선천성 질병. 소변 내 칼슘의 수치 저하가 보여지게 된다.

 

고칼슘혈증의 증상

 

칼슘과 관련된 다양한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 우선 신장결석(kidney stone)이 반복적으로 재발하게 되며, 신석회증(nephrocalcinosis)이 보여지게 된다. 또한 골통(bone pain)이 보여지며, 낭성 섬유뼈염(osteitis fibrosa cystica)이 발병해 병적인 골절이 나타나게 된다.

근육통(myalgia), 췌장염, 소화성 궤양, 통풍(gout) 및 변비가 발견되기도 하며, 우울증 및 식욕 저하가 동반되기도 한다.

그 외 번갈증(polydipsia), 다뇨증(polyuria), 고혈압, 체중 저하 등이 보여지게 된다.

심전도상 QT shortening 이 나타난다.

 

고칼슘혈증의 대처법

 

기본적으로 저칼슘혈증과 같은 검사를 통해 고칼슘혈증의 근본적인 원인을 진단하게 된다.

특히 뼈 스캔(bone scan)등을 통해 관련된 증상을 확인하게 되며, 그 외 소변 내 cAMP의 수치 증가 등이 보여지게 된다.

치료는 우선적으로 식염수(NS)를 투여해 배뇨를 통한 칼슘의 배출을 유도하게 된다. 그 외 furosemide 이뇨제를 투여하여 신장에서의 칼슘 재흡수를 억제시키게 된다.

특히 뼈와 관련된 악성종양으로 인한 고칼슘혈증은 다이놀정(bisphosphonate) 및 pamidronate와 칼시토닌(calcitonin) 호르몬등을 이용해 골흡수를 억제하게 된다.

다발성 골수종(multiple myeloma) 및 비타민D 중독으로 인한 고칼슘혈증은 스테로이드 투여를 통해 증상을 완화시키며, 신부전이 동반된 환자는 투석을 이용하게 된다.

Leave a Comment